논의되고 있는, 새로운 태그 제안에 대하여 여러분의 지식과 참여가 필요합니다. ^^

안녕하십니까?

다른 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모르겠습니다만, OSM 위키에서 합의되고 적혀있는 내용들이 모든 문화권의 사정을 다 반영하고 있지 못한 것 같다(어쩌면 당연한 일이기도 할 것입니다. 거기에 참여하는 사람이 치우쳐 있는데 내용이 그렇지 않을 리가 없겠지요.), 특히 적어도 아시아 권에서보기에는 상당히 합리적이지 못한 것 같다는 생각을 잠깐잠깐씩 여기저기에 적은 일이 있습니다.
아, 물론 지금 하려는 얘기는 그게 핵심은 아닙니다만,…

얼마 전, 요즘 우리나라에서는 이제 흔하게 볼 수 있는 시설이 된, 압축공기 먼지털이기에 대해 어떤 태그를 붙이면 좋을지 의견을 국제 사랑방에 물어본 적이 있고, 그것을 설명하다가 무엇과 같은 태그로 묶어서 제안하면 좋을까 하는 생각에 우리가 야외에서 종종 볼 수 있는 편의시설 얘기를 꺼냈으며, 그 보기 가운데 손발 씻는 시설에 대한 얘기까지 나오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게 외국에서는 잘 없는 시설인지, 아니면 사람들이 잘 몰라서인지는 모르겠으나 여러가지 비슷한 보기와 관련 얘기들이 나오고 있는 상황입니다.(이 글을 쓰는 때까지의 상황 설명입니다.)

그 게시글입니다 : What ‘key’ should be tagged for these amenities?

여튼, 어찌어찌하여 꽤 긍정적인 반응도 나오고 있고 새로운 태그를 제안해야 할 수도 있는 상황인데, 좀더 많은 호응과 좀더 다양한 보기, 그리고 혹 있을지도 모를 비슷한 시설에 대한 보기가 필요한 상황입니다.
거듭 말씀드리지만, 지금 크게 두 가지 논제로 갈라지고 있습니다.(그 가운데 하나는 거의 해결되어 가는 느낌입니다.)

  1. 압축공기를 이용한 흙먼지 털이기에 어떤 태그를 붙일 것인가?
  2. 발을 씻는 시설은 어떻게 갈래지어야 하는가?
    사실 지금 논의되는 표면적인 것은 이것 역시에 어떤 태그를 붙여야 하는가 이지만, 고맙게도 어떤 분이 비슷한 쓰임새의 태그를 찾아 주었습니다.('man_made=footwear_decontamination’와 ‘amenity=foot_shower’. 하지만 'amenity=foot_shower’는 쓰임만 있고 약속된 태그가 아니어서 그것이 우리가 아는 그 시설과 얼마나 비슷한지 등은 짐작하기 어렵습니다. 하지만 적어도 ’ man_made=footwear_decontamination’태그는 이런 비슷한 시설을 함께 묶기에 알맞겠다는 생각입니다.)
    다만, 처음 제가 생각했던 것은 가끔 간단하게 손발을 씻도록 설계된 시설물이었는데 지금 초점이 발 씻는 쪽으로만 가 있고, 발 씻는 시설물도 처음에는 수도꼭지나 바닥에 개수대처럼 생겨서 발을 씻도록 된 시설을 생각했는데 찾다보니 흔히 해수욕장 같은 데서 볼 수 있는 그냥 물 속을 걸어 지나가면 발을 씻을 수 있는 시설 등 몇 가지고 나오고 있고 이것을 어떻게 정의해야 그 모든 속성과 모양과 쓰임새를 다 아우르면서 묶을 수 있을까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짐작하시겠지만, 제 영어가 번역기 영어라 이런 깊이 있는 내용을 설명하기도 어렵거니와 무엇보다도 제가 아는 지식으로 그 모든 것들을 다 이해시키는 것이 어렵습니다.(검색을 해 보면서도 느끼는 거지만, 제가 아는 시설보다 더 다양한 시설들이 있고 그것이 외국의 보기까지 가면 저로서는 도저히 알기 어려운 일이라… ^^)

그래서 여러분들도 아시는 대로 의견과 보기 이런 것들을 덧붙여서 논의를 해 주십사 이렇게 길게 부탁을 드립니다.
고맙습니다.

1 post - 1 participant

Read full topic


Ce sujet de discussion accompagne la publication sur https://community.openstreetmap.org/t/topic/5625